공상도시 _ 테이크아웃드로잉

공상도시

Opening 2010.11.5 금요일 7시

2010. 11.5-11.30

테이크아웃드로잉 한남동

<Map for Unrealized City> 출판 프로젝트

고기웅, 김호민+유승우, 양성구, 이승진, 장유정, 정규연, 정소영, Sandro Setola

<Shadow City in Itaewon> Installation Workshop

로랑 페레이라 Laurent Pereira, 김정인, 9몽’s

Project initiated by 정소영

Sponsored by 서울문화재단




intro

같은 공간에 있어도 각각 다른 생각을 하듯, 저마다 세상을 바라보는 눈은 다르다.

또한, 우리는 다른 방법으로 세상 속에서 개인의 구획을 짓고, 형성하며 살아간다.

같은 도시에 살아도 다른 삶을 살지만, 또는 지구 반대편에 사는 사람과는 비슷한 생각을 하며 살아가기도 한다.

수많은 역사적, 사회적, 문화적, 또는 물리적 요소들과 시간의 중첩으로 형성된 도시 속에서, 우리의 삶은 시시각각 변화하는 공간의 탐험과 체험으로 이루어진다. 더구나, 끊임없이 생성과 해체를 반복하는 도시 공간은 우리를 도시 탐험가로 길들였다.

하지만, 우리는 이제 이러한 반복의 과정을 너무나 자주 목격하면서, 가까운 미래에 닥칠 새로운 풍경에 이미 너무 쉽게 적응하고 담담해져 버렸다.

도시가 그려놓은 길만 따라 수동적인 동선을 그리거나, 어제 있던 그 공터가 순식간에 주차장으로 탈바꿈해도 일상적인 변화로 느낄 뿐, 반응하고 있지 않는지도 모른다.

우리는 <공상도시>를 통하여, 현대 도시 속에 잠재하는 이상의 공간을 재발견하고, 잠시 잊고 있던 상상의 도시를 제안하고자 한다. 어차피, 살 수 없고, 지을 수 없는 도시라면, 꿈이나 꿔보는 것이다. 또한, 오늘날 현대 도시에 대한 우리의 비평적 발언 정도라고도 할 수 있겠다.



존재하지 않는 도시의 지도를 지면으로, 또는 입체로 그리는 <공상도시> 프로젝트

<Map for Unrealized City> 출판 프로젝트

고기웅, 김호민+유승우, 양성구, 이승진, 장유정, 정규연, 정소영, Sandro Setola



지난 2010년 2월 공간 해밀톤에서 진행한 <Unrealized Projects_미완성의 건축> 전시를

계기로 모이게 된 건축가, 시각예술가, 디자이너 총 8팀이 다시 함께< Map for Unrealized City>프로젝트를 구상하였다.

<Unrealized Projects_미완성의 건축>이 창작가의 프로젝트 구상과 실현의 다양한 과정에 대한 설치 및 영상 작품을 제작, 전시하여 현대 건축과 공간이 갖는 잠재성을 실험하였다면, <Map for Unrealized City>프로젝트는 각자가 꿈꾸는 도시 공간을 지도로 그려보는 지면 전시이다. 건축/시각예술/디자이너가 각각 ‘도시’라는 공통된 소재를 가지고 ‘지도’의 개념을 차용하여 작업하였다.

지도는 현실에 존재하는 공간을 실제보다 축소된 평면에 기록한 것으로, 주제에 따라 다양한 종류의 지도들이 제작되고 있다. 실제로 가보지 않아도 지도를 통해 대략적인 지형과 지명을 찾아봄으로써, 나름대로 그 공간을 상상해 볼 수 있는 일종의 지침서이기도 하다. <Map for Unrealized City>는 이러한 지도가 지닌 다양한 특성을 나름대로 해석하여, 존재하는 공간의 기록이 아닌, 역으로 각자가 상상하는 존재하지 않는 도시들의 지도를 제작한 것이다.

동네 한 블록, 구, 도시, 나라, 지구, 우주, 유토피아로 점점 확대되는 구역의 지도들은 시각적 다이어그램, 탐험의 여정도, 사진 및 드로잉의 다양한 방식으로 구성되어있다. <Map for Unrealized City>은 우리가 꿈꾸는 이상의 공간의 제안일 수 있으며 또는 오늘날 현대 도시에 대한 우리의 시선이라고 할 수 있겠다.



<Shadow City in Itaewon> Installation Workshop

로랑 페레이라 Laurent Pereira, 김정인, 9몽’s

당신이 보는 것은 상상의 도시이다. 우리의 기억과 꿈속에 함께 존재하는 도시이다. 사회의 에너지, 욕망 그리고 은밀한 시선들을 쌓여져, 도시가 하나의 공통의 환타지로 변하는 것을 상상해본다. 그리고, 그 공통의 환타지 속에는 각자의 개인의 기억과 공상이 함께 공존한다.

역사적이고 물리적인 독립체로써의 구체적인 도시를 짓는 대신, 우리는 모든 건물과 거리들이 그림자로 전환된 도시를 상상해본다. 이 도시는 존재하는 도시의 구체화된 기념비에 순응하지 않는 환영의 공간이다. 사람들의 기억들과 꿈들이 흐릿하고 얽혀있듯이, <Shadow City>의 스크린은 이태원의 도시 윤곽 그림자를 희미하고 감각적인 방법으로 드러낸다.

실용적 이념과 사회적 제어들로부터 나와, 도시를 향한 우리의 꿈들은 체험과 욕망의 영역으로 귀환하여, 관습들로 강요된 한계를 뛰어넘는다. 우리는 이러한 억눌린 현실을 극복하기 위해 침투, 회피, 우회, 비틀어진 욕망과 은밀한 상상 등의 즉흥적인 전술을 펼쳤다.

이 공동 작업은 우리의 도시 살기 방법을 변화시키고자 하는 비평적 제안이다. 감각의 인식과 몽상을 주 재료로 사용한 이 상상의 도시는 우리의 도시 체험을 극으로 내몬다. 환타지를 투영하여, 대처할 수 없는 미래에 대한 에너지는 새로운 ‘야만-barbarism’을 위한 공간들로 변화된 도시의 그림자 속에 주거한다. 이는 새로운 시작이다.

로랑 페레이라 & 김정인

by 공구리 | 2010/11/08 08:21 | process .... | 트랙백 | 덧글(3)
트랙백 주소 : http://gongury.egloos.com/tb/5385920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Commented by 이산 at 2011/03/23 16:46
전시회 못가봐서 무척이나 아쉽네요..
지방에 있으니.. 이런쪽으론 약간 불리하네요..
<Map for Unrealized City> 서적은 어떤 방법으로 구할 수 있나요?
Commented by 공구리 at 2011/03/29 19:35
안녕하세요. 이산님!
관심가져주셔서 감사합니다.
전시서적은 제 여분이 바닥나서 아쉽게도 드릴수가 없고 당시 전시 큐레이터분께서
아직 판매중으로 알고 있습니다.
구매의향있으시면 저만 볼 수있는 덧글로 연락처나 메일주소 남겨주세요.
Commented at 2011/05/14 23:33
비공개 덧글입니다.

:         :

:

비공개 덧글

<< 이전 다음 >>



카테고리
전체
ani/toon....
film ....
design ....
routine ....
urban boy ....
jpg ....
process ....
project/works ....
메모장
이글루링크
[이불을 걷자] 구구한..
╋MyBill╋━ EvryThin..
Sensation and Perce..
[미르기닷컴] 外傳
내 청춘의 불꽃놀이
killing time
I AM so happy and g..
임근준(이정우) | lefto..
-
문셋 대로
아까짱 블로그(akacha..
백금기사의 망상 연구소
다인의 편의점 이것저것
▶ZAKURER™의 건..
Sion, In The 3rd Dim..
Fresh Snivel [G=2] ..
판타스틱 청년백서
ozzyz review 허지웅..
디제의 애니와 영화 이야기
spacus scribbles
aristo + quai + space
Double je
오늘도 이어지는 소소한..
objective activity
공포영화를 좋아하는 블로그
《몽환비밀실험실》
c r e + s
▣ 하로기~네 무비툰 ▣
청정 하수구
WEYOUI
Under the Violet Moon
Architectural, cell-
이규영 블로그
隱喩
하씨의 모형세상
Lost &amp; Found of..
Euijet의 나아가기
...
주 모씨의 이바구별곡
나르돌돌
김씨네 CD가게
아름다운 당신
Dark Ride of the Glas..
굴리기
斷想s...
구토와 유토피아의 상관관계
1+1=2
SANGSANG CROQ
normallife
83세 동정 최노인
quatuor tempora im ..
Spiral installation / chi29
MKtype
younghan chung+s..
조조필름닷컴
Laboratory for Urban ..
- La Dolce Vita -
Hongkiun, Kim 김홍균
천 개의 상념
설계권력
now......
앤잇굿?
Yellow Tracing Paper
최근 등록된 덧글
동감
by 11 at 09/30
2권 까지보고 못봤던건데..
by 롤 at 11/21
퍼갈게요~ 과제하는데..
by 오명석 at 09/20
표류일기는 재미있었는데..
by ㄷㄷㄷ at 06/22
안녕하세요 제도 우메즈..
by kadofold at 03/20
이전블로그
2011년 11월
2011년 04월
2011년 02월
2010년 11월
2010년 08월
2010년 07월
2010년 05월
2010년 04월
2010년 03월
2010년 01월
2009년 12월
2009년 11월
2009년 10월
2009년 09월
2009년 04월
2008년 12월
2008년 11월
2008년 10월
2008년 09월
2008년 06월
2008년 05월
2008년 04월
2008년 03월
2008년 02월
2008년 01월
2007년 12월
2007년 11월
2007년 10월
2007년 09월
2007년 08월
2007년 07월
2007년 06월
2007년 05월
2007년 04월
2007년 03월
2007년 02월
2007년 01월
2006년 12월
2006년 11월
2006년 10월
2006년 09월
2006년 08월
2006년 07월
2006년 06월
2006년 05월
2006년 04월
2006년 03월
2006년 02월
2006년 01월
2005년 12월
2005년 11월
2005년 10월
2005년 09월
2005년 08월
2005년 07월
2005년 06월
2005년 05월
rss

skin by 공구리